• 목록
  • 아래로
  • 위로
  • 0
  • 폰갤
  • 조회 수 42
1.jpg
 
예상 훨씬 뛰어넘는 비싼 금액…미국·일본 가장 저렴
이달 3일 글로벌 출시를 앞둔 아이폰X의 가격이 국내에서는 142만원으로 정해졌다.

 

1일 애플 코리아 홈페이지에 따르면 아이폰X의 국내 가격은 64GB 모델이 142만원, 256GB 모델은 163만원으로 책정됐다.

 

이는 64GB 모델이 130만원대, 256GB 모델이 150만원대 안팎에서 정해질 것이라는 애초 예상을 훨씬 뛰어넘는 비싼 금액이다.

 

64GB 기준 999달러(111만 8천원)에 책정된 미국 가격보다는 30만원 넘게 비싼 것이다. 판매세나 부가가치세 등 세금을 고려하지 않고 계산한 것이어서 10% 내외의 세금을 감안해도 20만원 가까운 차이가 난다. 애플은 아이폰X을 유럽에서 더욱 비싼 가격에 팔고 있다.

 

외신과 각국 애플 홈페이지 등을 보면 애플은 헝가리에서 아이폰X을 37만9천990포린트(한화 약 159만 2천원)에, 덴마크에서 8천899 크로네(155만 8천원)에팔고 있다. 스웨덴에서는 1만1천495 크로나(154만원), 이탈리아 1천189유로(155만원), 러시아 7만9천990 루블(153만 9천원) 등으로 모두 150만원을 가뿐히 넘는다.

 

미국 외에는 캐나다 1천319 캐나다달러(115만원), 일본 11만2천800엔(111만 6천원), 홍콩 8천588달러(123만 2천원) 등이 저렴한 수준이다.

 

아이폰X의 국내 출시일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아이폰8 역시 유럽 국가가 가장 비싸고 미국, 일본이 가장 저렴한 수준으로 책정됐다.

 

아이폰8(64GB 기준)의 미국 가격은 699달러(78만 2천원), 일본은 7만8천800엔(78만원)이다. 캐나다는 929 캐나다달러(82만원), 홍콩 5천988달러(85만 8천원) 등이다. 반면 헝가리에서는 한화로 110만 8천원(26만4천990포린트)에, 이탈리아에서는 109만 2천원(839유로)에, 스웨덴에서는 107만원(7천995 크로나)에 판매된다. 아이폰8 가격이 미국에서 판매되는 아이폰X 64GB 가격에 육박한 것이다.

 

3일 국내에서 출시되는 아이폰8 64GB는 99만원에, 256GB는 120만원에 가격이 정해졌다.



원문보기:
http://www.hani.co.kr/arti/economy/it/816939.html#csidx84167d6f34566ffb6aa8015821b51e6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0